HOME > 포콜라레 소개 서적
이미지 상세보기
>
상세보기
상품코드 : G56B187B8478DA
모든이를 하나로
포콜라레운동의 기원과 정신
판매가 7,000원
구매혜택 적립금 3%
지은이 끼아라 루빅
옮긴이 포콜라레
쪽수 126면
펴낸날 2014년6월30일
펴낸곳 도서출판 벽난로
  • 구입하실 상품을 추가해주세요.
    총 상품 금액 : 상품 가격을 선택해주세요.
    바로구매 장바구니 관심상품

     

    이 책은 저자가 1943년 자신에 의해 시작된 포콜라레 운동의 회원들에게 했던 몇몇 담화문을 모은 것이다. 이 책의 첫 부분은 수많은 사건과 특히 깊은 영적 체험을 바탕으로 한 이 운동의 기원과 역사에 관한 것이며, 두 번째 부분은 이 체험을 특징지어 주는 것으로 '하느님', '하느님의 뜻', '새 계명', '십자가에 못 박히고 버림받으신 예수님' 등 포콜라레 운동의 정신에 관한 것이다.

     

    본문에서 저자는 자주 역사적인 사건이나 본인이 실제로 체험했던 일들에 대해 이야기하는데, 이는 독자들에게 설득력을 준다. 그리고 현대적 용어로써 오랜 역사를 통해 늘 존재했으며 성인들을 태어나게 한 복음적 삶에 대해 다루고 있다.

     

    사랑이신 하느님에 대한 발견에서 시작하여 공동체를 태어나게 하는 서로 간의 사랑에 촛점을 맞춘다. 그리고 십자가의 신비에 참여하여 이를 묵상하게 해 준다. 이는 하느님 사랑의 가장 큰 '계시'로써 모든 인간이 지닌 고통에 빛을 비추어 주고 해답을 준다. 

     

    들어가는 말 에서   

     

    목차

     

    들어가는 말 

    포콜라레 운동의 기원 

    포콜라레 운동의 정신 

    -하느님 

     

    -하느님의 뜻 

     

    -새 계명 

     

    -십자가에 못박히고 버림받으신 예수님 

     

    -생활말슴 

     

    -우리 가운데 계신 예수님 

     

    바오로 6세 교황님은 1968710, 성 베드로 대성전에서 있었던 일반 알현에서 포콜라레운동은 이미 무성하고 풍요로운 나무라고 정의하셨습니다.

    그러나 모든 나무가 하나의 작은 씨앗에서 태어나듯이 이 운동도 매우 단순한 기원을 지니고 있습니다.

     

    하느님, 그분께서는 처음부터 우리에게 사랑을 뜻했습니다. 사실 성경은 하느님께서는 사랑이십니다.”(1요한 4,16)는 말로써 우리에게 하느님을 소개합니다. 하느님, 사랑이신 하느님께서 우리의 전부이셨습니다. 이는 우리의 영성 생활에서 하나의 커다란 새로움으로서 우리에게 회개를 불러일으켰습니다.

     

    복음의 근본은 사랑이며 사랑은 완덕을 이루는 고리임을 깨달았으나 그 당시 우리는 어떻게 이 사랑을 살 것인지, 누구와 더불어 이 사랑을 실천해야 할 것인지, 또 어떤 단계에까지 실천해야 할지를 즉시 알아들은 것은 아니었습니다. 본문 중에서

     

    지은이 : 끼아라 루빅 (1920~2008) 

     

    끼아라 루빅은 이탈리아의 트렌토에서 태어났으며, 영성 운동인 포콜라레 운동을 시작했다. 이 운동은 예수님의 기도 "그들이 모두 하나가 되게 해 주십시오."(요한 17,21)를 실현하고자 한다. 끼아라 루빅은 평생 일치와 평화를 위해 쉼 없이 일해 왔으며, 그 결과 가톨릭 교회의 울타리를 넘어 널리 알려졌다. 종교의 발전과 그리스도인들의 일치에 기여한 공로로 템플턴상(1977), 교회 일치를 증진시킨 공로로 아우크스부르크 평화상(1988), 평화 교육에 기여한 공로로 유네스코 평화교육상(1996)을 받았다. 그 밖에 로마, 밀라노, 부에노스아리레스 등 세계 여러 도시의 명예시민으로 추대되었으며, 신학, 교육학, 경제학 등 학계의 여러 분야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받기도 했다.


     






    모든 것이 무너지던 그때

    판매가 22,000원

    회원할인가 19,800원

    끼아라

    판매가 12,000원

    회원할인가 10,800원















     벽난로 쇼핑몰에서는 현재 은행 입금으로 주문이 가능합니다.

     주문 후 3일 이내에 입금이 확인되지 않으면 주문은 자동으로 취소됩니다.

     신용카드 결제가 가능합니다.   

     

     30,000원 이상 구매시 배송비는 무료이며, 미만은 배송비 2,500원이 부과됩니다.

    도서 및 산간지역은 추가 배송비가 부과될 수 있습니다.

     발송은 주문 다음날 발송을 원칙으로 하며, 택배 사정에 따라 배송기간은 1-3일 정도가 소요됩니다.

     재고 및 출판사 사정으로 발송이 다소 지연될 수 있으니 여유있게 시간을 두시고 주문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벽난로 쇼핑몰은 우체국 택배를 이용합니다.